뉴스 N포토 오피니언 독자마당
   보령시민신문을 시작페이지로  ㅣ  즐겨찾기에 추가  ㅣ
 최종편집: 2019.6.10 월 12:45
> 뉴스 > 뉴스 > 자치행정
     
대천항 수산시장 상인회, 긴급 노사교육 실시
근로기준법 및 기본 노사관계 정립…올바른 노사화합문화 개선 기대
2019년 05월 19일 (일) 22:19:31 조광석 ksym0517@hanmail.net
   
보령시가 최근 대천항 수산시장 일원에서 발생한 천원 퇴직금과 취업 방해 논란의 근원적인 해결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시는 지난 1일 오후 신흑7통 마을회관에서 대천항 수산시장 판매자 및 종사자 100여 명을 대상으로 긴급 노사교육(사진)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지난달 28일 방송 등 언론을 통해 제기된 퇴직금 갑질 논란과 취업 방해 내용이 피해자에게는 정신ㆍ재산적 피해를 주었고, 대한민국 최고의 관광지에서 일어난 믿기지 않는 고용행태의 상황이 전 국민적으로 공분을 사고 있어 이를 근원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대천항 수산시장 상인들은 반성의 의미로 지난 1일 영업을 하루 쉬고 교육에 참여했다.

이날 시는 고용노동부 보령지청 관계자와 전문 공인 노무사, 미소ㆍ친절ㆍ청결 아카데미 강사를 초청해 ▲기초 고용질서의 내용과 이해 ▲사업주가 알아야 할 노사 관계 ▲업종별 맞춤 노동법 강의 ▲올바른 노사화합문화 정착 방안 ▲이미지 쇄신 등을 안내했다.

또한 시와 고용노동부 보령지청은 고용주의 근로관계와 4대 보험 등 법적 의무사항을 정확히 고지하고 계도하는 한편, 두리누리 사업 가입을 통한 소상공인 사회 보험료 지원 등 상인과 근로자 모두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했다.

이와 함께 상인회에서는 교육 후 국민으로부터 사랑과 신뢰 받는 대천항 수산시장이 되기 위한 결의대회도 가졌다. 결의 내용으로는 ▲소비자의 입장에서 정량, 정품, 신뢰만을 생각 ▲근로기준법 준수하고 건전 한 고용행태 유지 ▲원산지 및 가격표시를 통한 고객 신뢰도 제고 등이다.

허영규 대천항 수산시장 관리위원회장은 “노무사를 통해 4대보험 의무화 추진 등 상인과 근로자 공동의 보호책 마련을 위한 노력 중에 있다”며, “신뢰받고 사랑받는 대천항 수산시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으니, 국민들께서도 한 번 더 믿고 지켜봐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동일 시장은 “이번 사건을 통해 선량한 상인과 시민까지 피해를 보고 있어 마음이 무겁지만, 이를 계기로 사업주와 근로자 간 근로관계가 확실히 개선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상인회의 자구책 마련은 물론, 시와 보령지청도 근로관계 개선을 위해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천항 수산시장에는 식당과 수산, 건어 등 90개 점포가 운영 중에 있으며, 상인과 근로자 등 약 300여 명이 근무하고 있다.
조광석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시민신문(http://www.brc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355-140 충남 보령시 중앙로 122(대천동) | 제보 및 구독ㆍ광고 041) 931-9951, 931-9952 | 팩스 041-931-9953
사업자등록번호 : 313-81-09148 | 대표이사ㆍ발행인 :손동훈 | 편집인:조광석 | 청소년보호책임자:이영란
Copyright 2009 보령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rcnews.co.kr